봄은 설레임 땅속에서 긴 잠을 자던 작은 씨앗이 환한 봄 햇살에 깨어나 떡잎을 쑤욱 내밉니다. 식물도 사람도 따뜻한 햇볕을 맞으며 봄의 기운을 충전합니다. 모든 것이 새롭게 시작되는 시간, 봄의 정원은…
자세히 보기
신록의 여름 어느 날에는 촉촉한 비가 내리고, 또 다른 날에는 강한 햇볕에 온몸이 뜨겁기도 하지요. 그렇게 계절이 바뀌는 동안, 보잘것 없이 작기만 했던 떡잎은 싱그러운 잎을 드리우는 강건한 나무로 자라고,…
자세히 보기
가을 단풍 가을 단풍이 물들이는 것은 나뭇잎 뿐만이 아니랍니다. 어느새 정원사의 마음도 때로는 노랗게, 때로는 붉게 번지며 가을을 어루만지게 되니까요 가을 산책 삶을 여행하고 싶을 땐 이만한 계절이 없을 듯…
자세히 보기
겨울 이야기 크리스마스 트리 장식과 싼타클로스에 얽힌 추억은 잠시나마 우리를 동심의 시간에 머물게 합니다. 따뜻한 화로가에 옹기 종기 둘러앉아 달콤한 마시멜로를 함께 구워먹는 시간은 우리의 마음까지 따뜻하게 녹여주는 듯 합니다.…
자세히 보기
메뉴